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국토안전관리원, 비탈면 103곳 정밀조사 실시

기사승인 2022.05.04  17:40:17

공유
default_news_ad1
사진=국토안전관리원 제공

국토안전관리원이 관할 지자체와 지방국토관리청의 요청에 따라 전라권과 경상권의 위험 비탈면 103곳에 대한 정밀조사를 6월 말까지 실시한다.

정밀조사 대상 비탈면은 겨울철에 얼어붙었다가 해빙기에 접어들어 표층 유실이나 낙석 등이 발생한 경우로 전남 17개소, 전북 34개소, 경북 52개소 등이다. 

관리원은 이번 정밀조사를 통해 비탈면별로 취약 요소를 파악하여 안전 확보 방안을 관할 지자체 등에 제시할 계획이다. 

김일환 원장은 "장마철 집중호우에 특히 취약한 비탈면의 안전을 확보할 수 있도록 정밀조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박석순 기자 safe@119news.net

<저작권자 © 주식회사 한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박석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1 2
default_side_ad3
default_side_ad2

국민안전방송

1 2 3 4 5
item35

일반기사

item43

산업안전 켐페인

1 2 3 4 5
item39

일반기사

그때 그 사건 영상

1 2 3 4 5
item36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